• 아시아투데이 로고
수출입銀, 태풍 ‘미탁’ 피해 긴급구호에 3000만원 후원
2019. 11. 20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5.4℃

도쿄 13.3℃

베이징 6.8℃

자카르타 33℃

수출입銀, 태풍 ‘미탁’ 피해 긴급구호에 3000만원 후원

임초롱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4. 14: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한국수출입은행_로고
한국수출입은행은 태풍 ‘미탁’으로 큰 피해를 입은 해당지역 주민들을 돕기 위해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 3000만원을 전달했다고 14일 밝혔다.

성금은 이재민들의 구호활동과 피해복구지원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수출입은행 관계자는 “태풍으로 피해를 입은 주민들이 빨리 일상으로 복귀하는데 작은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재난상황이 발생하면 피해복구와 구호활동에 신속히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