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불타는 청춘’ 김혜림, 김광규에 돌직구 고백? “좋아하면 확실히 표현”
2019. 11. 19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6.8℃

도쿄 14.9℃

베이징 2℃

자카르타 28.2℃

‘불타는 청춘’ 김혜림, 김광규에 돌직구 고백? “좋아하면 확실히 표현”

박세영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5. 23: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SBS
SBS '불타는 청춘'에서 김혜림이 김광규를 향해 돌직구 멘트를 날렸다.

15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장을 보러 마트로 이동하는 청춘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혜림은 "광규 오빠가 맨날 나한테 하는 말이 있다. 오빠가 아침에 눈 뜨면 항상 나한테 '세월을 정통으로 맞으셨군요'라고 했다"라고 밝혀 웃음을 안겼다.

앞서 두 사람은 중년 부부 장인 장모 캐릭터로 관심을 모은 바 있다.

김혜림은 "사실 오빠처럼 나도 낯을 가린다. 그런데 좋아하면 확실히 표현을 한다. 처음에는 당황하는 분들도 있다"라며 "특히 광규 오빠가 당황했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김혜림은 "내 사람이 되면 거침없다"라고 돌직구를 날리기도 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