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함평군, ‘친환경농업기반구축사업·유기농생태마을육성공모사업’ 동시 선정
2019. 11. 14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9.4℃

도쿄 14℃

베이징 0.1℃

자카르타 28.8℃

함평군, ‘친환경농업기반구축사업·유기농생태마을육성공모사업’ 동시 선정

신동준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5. 15: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총 사업비 12억 3300만 원 확보…친환경 농가 소득 확대 기대
clip20191015093909
전남 함평군청 청사 전경/제공 = 함평군
함평 신동준 기자 = 전남 함평군이 최근 ‘2020년 친환경농업기반 구축사업’ ‘유기농 생태마을 육성 공모사업’에 동시 선정돼 총 사업비 12억 3300만 원을 확보했다고 15일 밝혔다.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친환경농업기반 구축사업은 친환경농업을 실천하거나 희망하는 생산자 단체를 대상으로 친환경농업지구 조성을 위한 생산·가공·유통 관련 시설·장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난 6월 서류심사를 시작으로 9월 발표평가와 심사위원 심의를 거쳐 손불 친환경영농조합법인이 최종 사업자로 선정됐다.

이곳에는 총 사업비 7억 3300만 원이 투입돼 친환경 벼 도정시설이 구축된다.

함평읍 장년3리 백년마을은 전남도가 주관하는 유기농 생태마을 육성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도비 2억 2500만 원 등 총 사업비 5억 원이 투입되는 이번 사업으로 백년마을에는 도정시설, 저온창고 등 각종 친환경 농업시설과 고품질 농산물 생산기반이 마련된다.

군은 이번에 선정된 공모사업들을 차질 없이 추진해 친환경 농가 소득 확대 등 친환경 농업 여건을 점진 개선해 나갈 방침이다.

백형규 함평군청 친환경농산과장은 “친환경 농업을 통한 고품질 전략은 우리 농산물이 값싼 외국 농산물에 대항할 수 있는 유일한 무기”라며 “군은 친환경 재배면적 확대, 친환경 인증 유도, 인증품목 다양화 등 다양한 친환경 농업정책들을 적극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