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인영 “조국, 불쏘시개 이상…하늘 두쪽 나도 검찰개혁 완수”
2019. 11. 19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3.6℃

도쿄 15.3℃

베이징 2℃

자카르타 28.6℃

이인영 “조국, 불쏘시개 이상…하늘 두쪽 나도 검찰개혁 완수”

임유진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5. 10: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포토] 이인영
아시아투데이 송의주 기자 =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지난 6월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관훈클럽 초청 토론회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15일 “민주당은 더 강력하고 확실한 검찰개혁을 추진하겠다”며 “하늘이 두 쪽 나도 검찰개혁을 완수하겠다”고 강조했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상임위간사단 연석회의에서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은 누구도 되돌릴 수 없는 검찰개혁의 이정표를 만들었고 혼신과 열정을 다 쏟은 그의 역할은 불쏘시개 그 이상”이라며 이같이 언급했다.

그는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된 검찰개혁 법안과에 대해 “신속히 검찰개혁을 법제화하라는 것이 국민 명령”이라며 “지난번 패스트트랙을 상정한 야당들과 더 긴밀히 상의하고 정성을 다해 야당의 의견을 경청하겠다”고 했다.

이 원내대표는 국정감사에 대해선 “한국당이 동원한 만사 조국 의혹 제기도 역대급 맹탕이 반복됐다”며 “인사청문회도 맹탕이더니 국감도 한술 더 뜬 맹탕이 됐다”고 비판했다. 이어 “헌정사상 이처럼 노골적으로 민생을 외면한 국감을 계획하고 실행했던 정당이 없었다”고 유감을 표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