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낙연 총리 “한강의 기적, 방산에도 일어나”
2019. 11. 22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3.4℃

도쿄 6.9℃

베이징 6.3℃

자카르타 32℃

이낙연 총리 “한강의 기적, 방산에도 일어나”

이석종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5. 12: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서울 ADEX 개막식 축사..."ADEX는 한국 방산 기적같은 성취 보여"
한국형 전투기 실물모형 제막, 소형무장헬기 비행관람
실내 전시장 돌며 한국형 타우러스 등 첨단 무기 개발현황 관람
서울 ADEX 개막식 축사하는 이낙연 총리<YONHAP NO-2525>
이낙연 국무총리가 15일 경기 성남 서울공항에서 열린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서울 ADEX 2019) 개막식에서 축사하고 있다./연합뉴스
이낙연 국무총리는 15일 “한국은 제조업 및 정보통신기술의 발달과 높은 교육수준을 바탕으로 방위산업과 항공우주산업의 발전을 가속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총리는 이날 오전 경기 성남 서울공항에서 열린 12회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서울 ADEX 2019) 개막식에 참석, 축사를 통해 “산업화의 성공을 뜻하는 ‘한강의 기적’은 방위산업에도 일어났다”며 이 같이 말했다.

이 총리는 “올해 서울 ADEX는 한국의 방위산업이 거둔 기적 같은 성취를 내보인다”며 한국형 전투기(KFX) 실물 모형 첫 공개와 소형무장헬기(LAH) 첫 공개 비행 등을 언급했다.

그러면서 이 총리는 “한국의 방위산업은 몹시 초라하게 시작했지만 자주국방을 선언한 1970년부터 방위산업이 가파르게 성장했다”며 “그 후 20여 년 만에 주요 무기체계의 대부분을 국산화했고 21세기 들어서는 전투기와 함정을 비롯한 첨단 무기체계를 국산화하고, 수출도 시작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 총리는 “2001년에 2억 달러를 넘어선 수출이 2008년에 10억 달러, 2013년에는 34억 달러로 늘었다”고 덧붙였다.

특히 이 총리는 “지금 방위산업과 항공우주산업은 거대한 변화에 직면했다”며 안보개념 변화와 4차 산업혁명을 그 이유로 들었다.

안보 개념 변화와 관련해 이 총리는 “재해재난, 테러, 사이버 공격 같은 새로운 형태의 위협에 각국은 새롭게 대처해야 한다”고 말했고, 4차 산업혁명과 관련해서는 “인공지능, 사물인터넷, 클라우드 같은 최첨단 기술이 접목되며 방위 물자와 장비가 전례 없이 고도화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 총리는 “서울 ADEX가 그런 변화에 대처하는 지혜를 공유하는 기회로 세계에 기여하기를 바란다”며 “국내외 방위산업 및 항공우주업체와 당국자들이 관련 기술과 정보를 교류하고 미래를 함께 모색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낙연 총리, 서울 ADEX 전시 참관<YONHAP NO-2861>
이낙연 국무총리가 15일 경기 성남 서울공항에서 개막한 서울 ADEX 2019 실내 전시장을 찾아 김지찬 LIG넥스원 대표이사로부터 한국형 타우러스로 불리는 장거리 공대지미사일 개발 현황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연합뉴스
항공우주와 방위산업의 현재와 미래를 한자리에서 볼 수 있는 서울 ADEX 2019는 이날 개막식을 시작으로 20일까지 6일간 이어진다.

서울 ADEX 2019는 명실상부한 국내 최대의 항공우주 방위산업 전문 종합 전시회다. 올해 전시회에는 34개국에서 430개 업체가 참가했다.

역대 최대규모인 1730개 부스의 실내전시장과 공항 활주로를 이용한 야외전시장에서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할 신소재, 전자제어 등의 첨단기술이 융·복합된 최신 항공기를 비롯해 우주 및 지상장비 등이 관람객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울러 53개국 98명의 외국 국방·방산관련 핵심 인사와 관련 기업의 고위급 인사 등이 대거 참석해 활발한 군사외교와 실질적인 비즈니스 상담 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외에도 국내 소재·부품·장비 중소기업과 해외 선진기업간 기술 교류를 위한 비투비(B to B)미팅 등이 마련돼 국내 소재·부품·장비 산업의 발전과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부터 18일까지 진행되는 비즈니스 데이(전문관람객의 날)에는 만 19세 이상만 관람이 가능하고, 19~20일 열리는 퍼블릭 데이(일반관람객의 날)에는 연령 제한 없이 누구나 입장이 가능하다. 다만 학생의 날로 운영되는 18일에는 초등학생부터 입장할 수 있다.

KF-X 실물모형 제막식 하는 이낙연 총리<YONHAP NO-2551>
이낙연 국무총리가 15일 경기 성남 서울공항에서 열린 서울 ADEX 2019 개막식에서 주요 참석자들과 한국형 전투기(KFX) 실물모형을 제막하고 있다./연합뉴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