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SH공사-VE연구원, ‘SH 대학생 VE경진대회’ 개최
2019. 11. 19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5.6℃

도쿄 19.6℃

베이징 4.5℃

자카르타 31.8℃

SH공사-VE연구원, ‘SH 대학생 VE경진대회’ 개최

박지숙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5. 17: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대상에 경북대 집살라빔 팀, 서울시립대 가치가(家) 팀 공동 수상
빌트인 층간소음 측정기, 시각장애인 알림등 등 참신한 아이디어 제안
경진대회
지난 11일 SH공사 개포동 본사에서 열린 『2019 SH VE 경진대회 시상식』 수상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제공=SH공사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는 15일 (사)한국VE연구원이 공동 개최한 ‘2019 SH 대학생(대학원생) VE 경진대회’ 26개팀 114명이 참여하에 성황리에 개최됐다고 밝혔다.

지난 11일 열린 2019 SH 대학생(대학원생) VE 경진대회는 대학생(대학원생)들의 창의적 아이디어를 발굴하여 주거시설의 나아갈 방향을 모색하고, 함께 토론하는 소통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기획됐다.

VE(Value Engineering, 가치공학)는 최소의 생애주기비용(Life Cycle Cost)으로 시설물의 필요한 기능을 확보하기 위해 경제성 및 타당성 등을 검토하여, 대안(아이디어)을 창출하는 경영관리기법이다.

1차 제안서 심사와 2차 발표심사를 통해 영광의 수상팀 10팀이 선정되었다. 대상은 경북대학교 토목학과 ‘집살라빔 팀(여민기, 권성민, 김아림, 지호준, 허광진)’과 서울시립대학교 건축학과 ‘가치가(家) 팀(이승민, 김대영, 김승래, 양진석, 이병진, 이지우)’이 공동으로 수상하였다. 우수상은 고려대 인사이트팀, 경북대 코지팀, 서울시립대 가가호호팀 3개팀이, 장려상에는 세종대 오늘의 뉴스팀, 부경대 청포도팀, 아주대 페이스팀, 인하대 뭉살흩죽팀, 중앙대 브이익스트림팀 5개팀이 선정되었다.

특히 빌트인 층간소음 측정기, 시각장애인 알림등, 미세먼지 제거를 위한 지하주차장 광촉매 등 사회 이슈와 밀접한 아이디어들이 눈길을 끌었다. 또 가구를 통한 공간구획, 계단실 등 사공간을 활용한 쉐어공간, 천정 및 바닥 등을 활용한 수납공간 조성 등 실생활에 적용 가능한 참신한 아이디어들도 발표됐다.

SH공사 김세용 사장은 “시민의 목소리에 보다 귀 기울이고 소통하기 위해 향후 대학생뿐만 아니라 주부 등 다양한 참여주체가 함께하는 VE대회로 발전해 나아갈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