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조민정 작가의 펠트 소재의 작품 ‘유희-그림일기’ 개인전 열려
2019. 11. 23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7.2℃

도쿄 9.5℃

베이징 8℃

자카르타 28.4℃

조민정 작가의 펠트 소재의 작품 ‘유희-그림일기’ 개인전 열려

조영돌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6. 14: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KakaoTalk_20191016_105601393
조민정 작가가 작품 ‘유희-그림일기’을 설명하고 있다.
유년시절의 즐거웠던 기억을 ‘펠트’라는 소재를 사용한 ‘유희-그림일기’ 작품 전시회가 인기를 끌고 있다.

부산 수영구 광안동에서 가죽 공예 전문 공방을 운영하는 조민정 작가가 물감이 아닌 따뜻하고 포근한 느낌을 주는 양모를 압축시킨 ‘펠트’를 사용한 작품 전시회가 부산 해운대구 갤러리조이 2관에서 열리고 있다.

이번 전시회는 부산시, 부산문화재단 지역문화예술특성화지원사업으로 지원받아오는 18일까지 열린다.

조 작가는 “이번 전시회는 치유라는 목적으로 관람하는 관객들이 편하고 즐거운 마음으로 즐기고 돌아가길 바라는 마음에서 힐링이 되게끔 전시를 했다”면서 “무엇보다 유년 시절의 즐거웠던 기억을 ‘펠트’(양모)’라는 소재를 사용해 따뜻하고 포근한 느낌으로 표현했다”고 작품에 대해 설명했다.

조 작가는 동아대학교 섬유조형디자인과를 졸업한 후 부산대학교 대학원 조형학과에서 박사를 수료했다. 현재 부산대학교에서 강의를 하면서 아뜰리에 바또 가죽공방 대표로도 활동하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