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현아, 남자친구 던과 11월 동시 컴백
2019. 12. 07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3.4℃

도쿄 5.7℃

베이징 -3.8℃

자카르타 26.6℃

현아, 남자친구 던과 11월 동시 컴백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8. 14: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공개 연인인 가수 현아와 던(DAWN)이 올 가을로 컴백을 확정했다.  


소속사 피네이션(P NATION) 측은 18일 "현아와 던(DAWN)이 오는 11월 5일 동시에 새 앨범을 발매한다"라고 밝히며 두 아티스트의 컴백을 공식화했다.


두 사람은 올 초 싸이가 수장으로 있는 피네이션과 나란히 전속계약을 체결하며 화제를 모았다. 현아는 2007년 데뷔해 그룹 활동과 솔로 활동을 거치며 파격적인 퍼포먼스와 무대 장악력을 두루 갖춘 K팝 디바로 성장했다. 남다른 패션 감각과 스타일로 워너비 아이콘으로도 거듭나고 있다.


던(DAWN) 또한 가수로 데뷔 후 뛰어난 춤 실력과 더불어 작사, 작곡과 프로듀싱에도 탁월한 실력을 보여왔다. 피네이션에서 새롭게 활동명을 바꾸고 본격 솔로 활동을 예고한 만큼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이목이 집중된다.


소속사 관계자는 "아티스트로 새로운 도약을 준비 중인 현아와 던(DAWN)이 어떤 형태로, 어떤 장르의 음악을 들고 돌아올 지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고 전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