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연희, 故 설리 추모 “예쁜이 편히 쉬어, 미안해”
2019. 11. 13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4.4℃

도쿄 13.4℃

베이징 6.4℃

자카르타 28.2℃

이연희, 故 설리 추모 “예쁜이 편히 쉬어, 미안해”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8. 19: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배우 이연희 /정재훈 기자
배우 이연희가 세상을 떠난 그룹 F(x) 출신이자 같은 소속사 후배인 설리를 애도했다.

18일 이연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과 함께 '예쁜이... 편히 쉬어... 미안해...'라는 글을 게재했다.

한편 설리는 지난 14일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17일 오전 서울 한 병원 장례식장에서 설리의 발인식이 엄수됐다. 발인식은 유족의 뜻에 따라 비공개로 진행됐으며 가족들과 지인, 동료들이 참석해 고인의 마지막 길을 함께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