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쌍용양회, 韓 지속가능성지수 시멘트 부문 1위
2019. 11. 19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5.6℃

도쿄 19.6℃

베이징 4.5℃

자카르타 31.8℃

쌍용양회, 韓 지속가능성지수 시멘트 부문 1위

박지은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8. 10: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19년 대한민국 지속가능성지수(KSI) 시멘트부문 1위 선정
쌍용양회가 지속가능성이 높은 시멘트 기업 1위에 선정됐다.

쌍용양회는 18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 사파이어볼룸에서 열린 ‘2019 대한민국 지속가능성대회’에서 시멘트 부문 1위에 선정됐다.

쌍용양회는 이번 지속가능성지수 평가에서 ‘생태계 및 자연환경 악화에 대한 대응’과 ‘경제, 환경, 사회적 영향을 고려하는 소비자 증대’ 등의 평가항목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쌍용양회는 시멘트업종이 평가 대상으로 선정된 2013년 이후 계속 1위에 오른 바 있다.

홍사승 쌍용양회 회장은 “기본과 원칙을 준수하며 변함없이 환경과 윤리 등의 부문에서 공정한 기업활동을 펼쳐나갈 것이며, 향후에도 변화와 혁신을 바탕으로 쌍용양회의 지속가능발전을 이어가겠다”고 했다.

지속가능성지수는 사회적 책임에 대한 국제표준인 ISO26000을 기반으로 기업의 지속가능성 수준을 평가하는 모델이다. 기업이 지속가능성 트렌드에 얼마나 전략적으로 대응하고 있는지, 사회와 환경에 미치는 기업경영 활동으로 미치는 영향을 얼마나 적극적으로 관리 및 개선하는지의 여부를 각 분야별 전문가와 이해관계자가 직접 조사해 1위를 선정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