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산업은행, 4000억원 규모 원화 사회적채권 발행
2019. 11. 19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3.6℃

도쿄 15.3℃

베이징 2℃

자카르타 28.6℃

산업은행, 4000억원 규모 원화 사회적채권 발행

조은국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21. 13: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일자리 창출 중소·중견기업 지원
산업은행은 국내 주요 기관투자자들을 대상으로 4000억원 규모의 사회적채권 발행에 성공했다고 21일 밝혔다.

사회적채권은 사용 목적을 일자리 창출과 주택 공급 등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는데 한정시키는 특수목적채권이다.

산업은행은 이번 사회적채권 발행으로 조달한 자금을 일자리 창출 중소·중견기업에 낮은 금리로 지원해, 실업과 고용불안정 해소 등 금융의 사회적책임을 이행하는데 사용할 예정이다.

산업은행은 금리하락으로 채권시장 투자심리가 위축된 상황에서도 ESG채권에 대한 높은 관심 속에 적극적 투자수요를 이끌어 냈다. 산금채 유통수익률대비 0.01%포인트 낮은 금리로 발행했다.

산업은행 관계자는 “정책금융기관으로서 정부의 사회적가치 제고 정책에 부합하는 금융지원을 통해 일자리 창출과 사회경제발전에 기여하고, 금융의 사회적 책임 실현을 위한 다양한 방법을 모색하고 실천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