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동부건설, 서울 수유 삼흥연립 재건축 시공사로 선정
2019. 11. 17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9.6℃

도쿄 10.1℃

베이징 5.4℃

자카르타 28.2℃

동부건설, 서울 수유 삼흥연립 재건축 시공사로 선정

이철현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21. 18: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수유 삼흥연립 메인 조감도_191021
서울 수유동 삼흥연립 조감도. /제공=동부건설
동부건설이 서울 수유동 삼흥연립 주택재건축 정비사업의 시공사로 선정됐다.

21일 동부건설에 따르면 삼흥연립 재건축정비사업조합은 지난 19일 시공사 선정을 위한 총회를 열고 동부건설을 시공사로 확정했다.

동부건설은 서울시 강북구 수유동 486-2번지 일대 9233㎡(약 2793평)에 지하 4 층, 지상 9층 규모의 아파트 239가구와 근린생활 시설을 조성한다.

해당 지역은 우이~신설 경전철이 도보 8분 근처에 위치해 있으며 500m 반경에 북한산이 있어 편리한 교통시설과 자연환경을 동시에 누릴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오는 2021년 1월 착공 예정이며 공사기간은 실제 착공 후 26개월이다.

동부건설 관계자는 “음성인식 인공지능, 미세먼지 차단 자동환기 등 센트레빌의 첨단시스템 적용해 프리미엄 숲세권 아파트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