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MS-클루커스, ‘SOS’ 센터 오픈…“클라우드 장애 발생 시 15분 내 대응 가능”
2019. 11. 19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5.6℃

도쿄 19.6℃

베이징 4.5℃

자카르타 31.8℃

MS-클루커스, ‘SOS’ 센터 오픈…“클라우드 장애 발생 시 15분 내 대응 가능”

장예림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22. 09: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자료1. 기업 로고
/제공=MS
인공지능 클라우드 플랫폼인 마이크로소프트 애저의 컨설팅 및 매니지먼트 전문기업 ‘클루커스(Cloocus)’는 클라우드 사용 중 문제 발생 시 15분 내에 빠르게 응답을 수행하는 SOS(Special Operation Service) 서비스를 중소 게임 업체 대상으로 오픈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SOS 서비스는 고객이 사용한 클라우드 비용의 2%만 추가로 지불하면 사용할 수 있는 서비스로, 마이크로소프트와 클루커스는 게임고객사를 대상으로 SOS 서비스를 실시한 후에 기업고객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조원영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엔터프라이즈 커머셜 사업부분 상무는 “이번 ‘애저 SOS 서비스는 서비스 장애나 이상 상황 발생시 직접적 영향을 받을 수밖에 없는 게임사들이 안심하고 부담없이 사용할 수 있도록 특별히 고안된 프로그램이다”며 ”PC, 모바일, 콘솔 그리고 스트리밍 게임에 이르기까지 마이크로소프트는 보다 게임 친화적인 서비스 플랫폼을 완성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홍성완 클루커스 대표는 “SOS 서비스는 클라우드 맞춤형 서비스 중의 하나로 기존에 비싼 비용을 지급한 고객에게만 적용되는 서비스를 모든 고객이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는 데 의의가 있다. 앞으로도 이러한 클라우드 맞춤형 서비스를 개발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예정”이라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