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합천군의회, 238회 임시회 개회…공유재산·조례개정안 등 22건 심의
2019. 12. 07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3.4℃

도쿄 6.3℃

베이징 -3.8℃

자카르타 27.4℃

합천군의회, 238회 임시회 개회…공유재산·조례개정안 등 22건 심의

박현섭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23. 14: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합천 박현섭 기자 = 경남 합천군의회가 23일 제238회 임시회를 개회하고 내년 군정 주요업무계획 청취 및 공유재산·조례개정안 등 22건 심의에 들어갔다.

합천군의회에 따르면 10일간에 걸쳐 운영될 이번 회기에서 심의될 안건은 ‘2020년 군정 주요업무계획 보고’를 비롯해 ‘2020년도 공유재산 관리계획(정기분)’11건, 제·개정 조례안 5건, 동의안 4건 총 22건으로 이 중에는 의회 관련 조례 및 규칙안 4건도 포함돼 소관 상임위원회로 회부됐다.

신명기의원이 ‘봉산면 장기발전계획 제언’라는 주제로 5분 자유발언을 했다.

석만진 의장은 “합천군 화합의 한마당인 대야문화제를 비롯한 대표축제들이 성황리에 개최될 수 있도록 노력해주신 제전위와 체육회, 자원봉사자 등 군민들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석 의장은 “2019 합천기록문화축제도 성공적으로 마무리되어 대장경테마파크 활성화에 기여해주길 기대하며 양돈산업 보호를 위해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방지에도 소홀함이 없기를 부탁드린다”고 강조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