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CJ ENM 3분기 영업익 641억…작년 동기比 16.3% ↓
2019. 11. 12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5℃

도쿄 19.6℃

베이징 16.3℃

자카르타 32.2℃

CJ ENM 3분기 영업익 641억…작년 동기比 16.3% ↓

안소연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07. 16: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J ENM은 올해 3분기 연결 기준 매출 1조1531억원, 영업이익 641억원을 기록했다고 7일 공시했다.

매출은 지난해 동기대비 6.8% 증가했지만, 영업익은 16.3% 줄어든 수치다.

CJ헬로를 제외할 경우 매출액은 9099억원으로 같은 기간 13.4% 신장했고, 영업이익은 603억원으로 7.6% 증가했다.

사업부문별 매출은 미디어부문 4.9%, 커머스부문 14.7%, 영화부문 87.5%, 음악부문 8.1% 신장했다.

미디어 부문은 매출액 4269억원, 영업이익 161억원을 기록했다.

커머스 부문은 매출액 3358억원으로 4분기 연속 두 자릿수 성장세를 이어갔다. 취급고는 9742억원으로 4.1% 성장했다. 영업이익은 294억원으로 64.8% 증가했다.

영화 부문은 전년 동기 대비 87.5% 증가한 매출액 843억원을 기록했고, 영업이익은 158억원으로 흑자 전환했다.

음악 부문은 자체 제작 음반·음원, 아티스트 콘서트 매출 호조로 전년 대비 8.1% 증가한 매출액 629억원을 기록했다.

CJ ENM 관계자는 “콘텐츠 경쟁력과 자체 상품 기획력을 기반으로 한 수익성 강화를 최우선으로 하는 경영 기조 하에 제작비 집행의 효율성을 높이겠다”며 “디지털 및 글로벌 시장으로 사업 영역을 확장하는 전략 또한 구체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