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파인디지털, ‘파인드라이브 차량용 고속 무선 충전기 FC300’ 출시
2019. 11. 16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9.8℃

도쿄 10.2℃

베이징 6.4℃

자카르타 27.4℃

파인디지털, ‘파인드라이브 차량용 고속 무선 충전기 FC300’ 출시

최현민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08. 10: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자료 1) 출시
내장 배터리 탑재한 파인드라이브 차량용 고속 무선 충전기 FC300./제공 = 파인디지털
파인디지털이 내장 배터리를 탑재해 차량의 시동이 꺼져도 스마트폰 거치 해제가 가능한 ‘파인드라이브 차량용 고속 무선 충전기 FC300’을 출시한다고 8일 밝혔다.

파인드라이브 차량용 고속 무선 충전기 FC300은 내장 배터리를 탑재해 차량의 시동이 꺼진 상태에서도 손쉽게 거치대 날개를 열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를 통해 거치 해제를 위해 스마트폰을 강제로 분리하거나 재차 시동을 걸어야 했던 운전자들의 번거로움을 줄였다.

아울러 국제무선충전협회의 Qi 인증을 획득, 스마트폰 기기별로 최적의 충전 속도를 지원하며 과전압, 과전류, 과충전 및 과열을 방지한다.

제품은 보다 편안한 사용자 경험을 선사하기 위해 인체공학을 고려한 위치에 물리 터치 방식의 정교한 센서를 배치한 것도 특징며, 스마트폰이 충전 패드에 비스듬하게 놓일 시 자동으로 안착을 유도한다.

또한 각 스마트폰의 크기에 맞춰 발판의 길이를 조절할 수 있으며 충전기 전반에 고급 실리콘 패드를 채용해 미끄럼을 방지했다.

이 외에도 제품은 발판에 위치한 LED를 통해 충전 및 이상 상태를 체크할 수 있으며 다양한 거치 방식을 지원해 활용도를 높였다. 가격은 4만9000원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