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해찬 “보수통합 논리 자가당착에 빠져있어”
2019. 11. 16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9.8℃

도쿄 10.2℃

베이징 6.4℃

자카르타 27.4℃

이해찬 “보수통합 논리 자가당착에 빠져있어”

김연지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08. 12: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발언하는 이해찬 대표<YONHAP NO-1994>
아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8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연합뉴스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8일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의 보수 대통합과 관련해 “보수통합을 말하는데 논의를 보면 논리가 자가당착적으로 빠져있다”고 꼬집었다.

이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우리가 잘 지켜보면서 책임 있는 정당으로서 모습을 갖춰 나가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이 대표는 “이번 총선은 우리 한국 현대사에서 명운을 가르는 중요한 선거”라면서 “선거가 가까워질수록 예민해지고 긴장될 텐데 이럴 때일수록 냉정하고 차분하게 잘 임하는 게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선거는 상대적인 것이라 우리만 잘한다고 되는 게 아니고 최선을 다하지만 상대보다 더 잘해야 한다”면서 “5개월간 굉장히 중요한 시기에 서로 잘 소통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 대표는 문재인정부에 대해 “나라다운 나라, 다 함께 잘 사는 나라를 만들어 오는 아주 소중한 시간이었다”면서 “더불어 잘 사는 경제, 내 삶을 책임지는 국가, 평화와 번영의 한반도를 국정 목표로 쉼 없이 달려왔다”고 평기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