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여섯번째 ‘안심 학교 담벼락’ 그리기 봉사활동 진행
2019. 12. 06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0.2℃

도쿄 6.3℃

베이징 -4.3℃

자카르타 27.2℃

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여섯번째 ‘안심 학교 담벼락’ 그리기 봉사활동 진행

최현민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12. 09: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 4]
12일 조규상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위원 및 다임러 트럭 코리아 대표이사(오른쪽에서 첫번째)가 임직원과 함께 서울 양천구 양강초등학교에서 ‘안심 학교 담벼락’ 벽화를 그리고 있다./제공 =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가 서울 양천구 양강초등학교에서 안전한 통학로 조성을 위해 ‘메르세데스-벤츠와 함께하는 안심 학교 담벼락’ 벽화 그리기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12일 밝혔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및 다임러 트럭 코리아 임직원 40여 명이 참여한 이번 벽화 그리기 봉사활동은 양강초등학교 인근 통학로에서 이뤄졌다.

사회공헌위원회는 총 123m의 외부 벽면 및 어린이들의 통학로에 미화 작업과 더불어 교통안전 메시지를 반영한 안심 담벼락 벽화 그리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참가자들은 직접 화사하고 밝은 이미지의 벽화를 칠하고 ‘학교 앞 30km, 속도를 조금 더 줄여주세요’ ‘스쿨존의 주인은 어린이입니다’ ‘운전 중 스마트폰 사용은 안 돼요’ 등 통학로를 지나는 운전자의 주의를 환기하는 교통안전 메시지를 그렸다.

조규상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위원 및 다임러 트럭 코리아 대표이사는 “다임러 트럭 코리아 임직원들이 모두 함께 참여한 이번 ‘안심 학교 담벼락’ 벽화 그리기 봉사 활동으로 어린이들을 위한 아름답고 안전한 등하굣길을 조성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쁘다”며 “다임러 트럭 코리아는 매년 임직원과 함께하는 아동복지시설 향진원 봉사활동을 비롯해 앞으로도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의 일원으로서 다양한 봉사 활동을 통해 지역 사회에 기여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안심 학교 담벼락 벽화 그리기 봉사활동은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의 임직원 참여형 봉사활동인 ‘메르세데스-벤츠와 함께’의 일환으로 국내 다임러 계열사 임직원 및 공식 딜러사와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미래재단이 함께 진행하는 스쿨존 교통안전 캠페인이다.

2017년 소개된 이래 양강초등학교를 비롯해 서울 및 부산 지역 6개 초등학교에서 실시돼, 어린이보호구역을 지나는 운전자의 경각심과 어린이 보행자들의 교통안전 의식을 높여 안전하고 즐거운 통학로를 조성하는 데 기여해오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