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코오롱글로벌, 주택부문 중심 실적 성장 기대”
2019. 12. 07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3.4℃

도쿄 6.3℃

베이징 -3.8℃

자카르타 27.4℃

“코오롱글로벌, 주택부문 중심 실적 성장 기대”

장수영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13. 08: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한화투자증권은 13일 코오롱글로벌에 대해 주택 부문의 매출 성장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목표주가는 1만3000원을 유지했다.

송유림 한화투자증권 연구원은 “코오롱글로벌의 연결기준 3분기 매출액은 8757억원, 영업이익은 284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7.8%, 167.5%의 성장률을 기록했다”며 “주택 부문에서의 매출 성장(YoY +1048억 원)이 두드러진 가운데 BMW 신차 효과 등으로 자동차 판매 매출도 안정을 되찾으며 총 매출액 성장을 이끌었다”고 설명했다.

송 연구원은 “코오롱글로벌은 향후 2~3년 간의 실적 성장을 이끌 수 있는 충분한 기반을 마련했다”며 “10월 누적 신규수주가 2.5조 원을 넘어서면서 2016년 이후 최대 성과를 확정지었고, 분양도 올해 9805세대로 마무리함에 따라 최근 5년 내 최대치를 기록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4분기에도 별다른 일회성 손실이 발생하지 않는다면 영업이익 300억원대 진입이 무난해 보인다”며 “주택 부문의 원가율 개선폭에 따라 연간 영업이익 가이던스 1200억원의 달성 여부가 결정될 전망”이라고 내다봤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