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국노총 산하 삼성전자 노조, 합법 노조로 출범한다
2019. 12. 16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2.2℃

도쿄 3.5℃

베이징 -0.2℃

자카르타 27.4℃

한국노총 산하 삼성전자 노조, 합법 노조로 출범한다

김범주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13. 18: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노동부, 설립 신고증 교부
고용노동부
정부세종청사 고용노동부
세종 김범주 기자 = 앞으로 한국노동조합총연맹(한국노총) 산하 삼성전자 노조가 합법적으로 노조의 권리를 행사할 수 있게 됐다.

13일 한국노총과 고용노동부에 따르면 수원시청은 삼성전자 노조에 대해 노조설립증을 발급했다. 이에 한국노총 산하의 삼성전자 노조는 노동조합법에 규정된 노조의 권리를 행사할 수 있게 됐다.

삼성전자 노조로부터 노조 설립 신고서를 제출받은 노동부 경기지청은 삼성전자 노조의 신고서에 위법성이 없다고 판단했고, 수원시청은 이를 발급했다.

이날 신고증이 교부되면서 삼성전자 노조는 노조법에 따른 단체교섭 등 노조법상 권리를 행사할 수 있게 됐다. 삼성전자에는 3개의 소규모 노조가 있지만, 전국적 규모의 상급단체에 가입한 노조가 들어서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한편 삼성전자 노조는 오는 16일 오전 한국노총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공식 출범 선언을 할 예정이다. 아울러 한국노총 전국노동자대회에도 참가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