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울시, 광화문광장 역사 복원 주제로 21일 전문가 토론회 개최
2019. 12. 07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3.4℃

도쿄 6.3℃

베이징 -3.8℃

자카르타 27.4℃

서울시, 광화문광장 역사 복원 주제로 21일 전문가 토론회 개최

장민서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19. 13: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191119135136
서울시는 ‘새로운 광화문광장’ 조성과 관련해 문화재청, (사)한국역사연구회와 함께 21일 오후 3시 서울 중구 포스트타워에서 ‘역사분야 찾아가는 전문가 토론회’를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광화문광장의 역사적 위상과 월대’를 주제로 새로운 광화문광장 역사복원의 필요성, 복원시점 등 주요쟁점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발제는 전우용 한국학중앙연구원 교수와 안창모 경기대 교수가 맡았다. 토론자로는 배정한 서울대 교수, 신희권 서울시립대 교수, 염복규 서울시립대 교수, 장병권 호원대 교수, 장지연 대전대 교수, 홍면기 동북아역사재단 명예연구위원이 참여한다.

토론이후 시민이 참여하는 자유토론도 진행된다. 관심 있는 시민 누구나 참여해 토론회를 참관하고 질의를 할 수 있다.

시는 내년 1월까지 건축분야, 교통분야의 전문가 톤론회를 계속 열 예정이다.

진희선 시 행정2부시장은 “이번 논의가 개발-성장-성숙의 시대 다음을 잇는 패러다임 전환점이 돼 역사도시 서울의 정체성을 한 단계 높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