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무리뉴, 토트넘행 성사 시킨 인물은 사업가 피니 자하비…손흥민 평가는?
2019. 12. 06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0.2℃

도쿄 6.3℃

베이징 -4.3℃

자카르타 27.2℃

무리뉴, 토트넘행 성사 시킨 인물은 사업가 피니 자하비…손흥민 평가는?

박세영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21. 06: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AP=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의 토트넘이 새 감독으로 조세 무리뉴를 선임했다.

토트넘은 20일(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포체티노 감독의 후임으로 무리뉴 감독을 선임했다고 발표했다.

계약기간은 2023년까지다.

무리뉴 감독은 유럽 리그를 대표하는 명장 중 하나로 첼시(잉글랜드), 인테르 밀란(이탈리아), 레알 마드리드(스페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잉글랜드) 등 명문 클럽에서 활동했다.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손흥민이 활약하자 무리뉴 감독은 '정말 위협적인 선수', '속도가 빠르고, 전환이 빨라 상대를 흔들 수 있는 선수'라는 표현으로 높이 평가했다.

무리뉴 감독은 23일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의 13라운드에서 복귀 무대를 갖는다.

한편 무리뉴 감독의 토트넘행을 성사시킨 인물은 이스라엘 출신 사업가 피니 자하비로 알려졌다.

그는 에이전트보다는 구단과 이적료 및 연봉 협상을 하는 브로커로 더 잘 알려진 인물이다.

21일 영국 TV '스카이 스포츠'에 따르면 자하비가 다니엘 레비 토트넘 회장과 접촉해 무리뉴 감독 선임을 제안한 시점은 지난 10월 20일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