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효성, 베트남에서 9년째 의료봉사 활동 실시
2019. 12. 06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0.2℃

도쿄 8℃

베이징 -4.3℃

자카르타 26.8℃

효성, 베트남에서 9년째 의료봉사 활동 실시

김윤주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21. 09: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19 효성 미소원정대
효성 ‘미소원정대’ 구성원 중 강남세브란스병원 의료진이 베트남 동나이성 지역 롱터 초등학교(Long Tho)에서 안과검진을 하고 있다./제공=효성
효성이 지난 17일부터 22일까지 베트남 호치민시 인근 동나이성 지역에 해외 의료봉사단 ‘미소원정대’를 파견한다고 21일 밝혔다.

미소원정대는 국제구호단체인 기아대책, 강남세브란스병원 의료진 및 효성 임직원 총 30명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현지 지역주민 2400여명을 대상으로 무료 진료 및 건강 교육활동을 실시한다.

미소원정대 활동은 효성의 글로벌 사회공헌의 일환으로 2011년부터 9년째 지속돼왔다. 현재까지 베트남 현지 의료시설 부족과 경제적 어려움으로 혜택을 받지 못하는 지역주민 총 1만5000여명이 진료를 받았다.

강남세브란스병원 의료진들은 심장혈관외과, 가정의학과, 산부인과, 안과, 치과 진료를 실시했다. 올해는 임산부를 대상으로 초음파 검사도 진행했다. 또한 효성 베트남 사업장 내 출산예정자 및 사회진출을 앞둔 인근지역 대학생을 대상으로 피임방법 등 산부인과 교육을, 초등학생을 대상으로는 충치 예방을 위한 불소 도포 및 안과 검진도 실시했다. 이번 일정에는 효성 베트남 사업장 임직원 180여명이 함께해 통역 등 진행을 도왔다.

조현준 효성 회장은 “베트남은 효성의 글로벌 최대 생산법인이 있는 곳으로 효성 역시 베트남 지역사회의 일원이라고 할 수 있다”며 “베트남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실질적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해왔다.

아울러 효성은 본사 임직원들이 참여하는 급여나눔을 통해 베트남 꼰뚬 저소득지역 아동들과 결연후원을 맺고 마을 및 교육시설도 개선하고 있다.

한편, 효성은 21일 국내에서 문화예술후원활동의 일환으로 사단법인 배리어프리 영화위원회에 후원금 2000만원을 전달했다. 배리어프리 영화는 청각 장애인을 위한 자막, 시각 장애인을 위한 음성 해설이 들어가 있는 영화다. 효성이 전달한 후원금은 영화 ‘미래의 미라이’ ‘고양이 여행 리포트’의 배리어프리 버전 제작비로 사용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