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카카오모빌리티, 대구광역시 가맹택시 활성화 위해 맞손
2019. 12. 13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3.8℃

도쿄 7℃

베이징 -4.6℃

자카르타 26.6℃

카카오모빌리티, 대구광역시 가맹택시 활성화 위해 맞손

김나리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21. 09: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대구광역시 가맹택시 활성화 위해 맞손
카카오모빌리티 사업부문 안규진 전무(우)가 자회사 KM솔루션을 대표해 DGT모빌리티 김준홍 대표이사(좌)와 ‘대구광역시 택시운송가맹사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제공=카카오모빌리티
카카오모빌리티의 운송가맹사업 자회사인 KM솔루션과 대구광역시 택시운송가맹사업자 DGT모빌리티가 대구광역시 택시 서비스의 고급화 및 시민들의 이동 편의 증진을 위해 ‘대구광역시 택시운송가맹사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DGT모빌리티는 11월 1일 대구광역시로부터 여객자동차 운송 가맹 사업 면허를 허가 받은 택시운송가맹사업자로 현재 40여개의 대구지역 법인 택시를 가맹 회원사로 두고 있으며 약 2800여대의 택시를 확보하고 있다. 택시가맹사업자로서 지자체로부터 면허를 교부 받은 두번째 사례다.

KM솔루션과 DGT모빌리티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대구광역시에 가맹 택시를 활성화시킴으로서 기존 택시 서비스와는 차별화된 택시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업무협약에 따라 KM솔루션은 택시운송가맹 서비스인 ‘카카오 T 블루’ 운영 노하우는 물론 모회사인 카카오모빌리티가 보유한 카카오 T 플랫폼을 접목하는 한편, 머신러닝 등 인공지능이 적용된 모빌리티 기술력을 총동원해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DGT모빌리티는 목적지가 표시되지 않는 ‘자동 배차 택시 서비스’와 ‘여성 전용 택시 서비스’를 KM솔루션과 협력해 각각 ‘카카오 T 블루’ ‘카카오 T 레이디’ 브랜드 명으로 제공한다. 연내 1천여대까지 확대해 전국 최대 규모의 카카오 T 블루 운영에 나설 계획이며, 카카오 T 레이디도 순차적으로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현재 카카오 T 블루를 먼저 출시하고자 준비중이며, 정식 출시에 앞서 시범서비스를 운영 중이다. 시범 서비스 기간동안에도 대구광역시의 이용자들은 카카오 T에서 호출 가능하며, 이 기간 동안 서비스 이용료는 무료이기에 운임만 지불하면 된다.

류긍선 카카오모빌리티 공동대표 및 KM솔루션 대표는 “카카오 T 블루는 ICT 플랫폼 업체와 택시 사업자 간 협력한 ‘상생’의 의미 뿐 아니라, 대구광역시에 새로운 택시 서비스를 선보인다는 점에 큰 의미가 있다” 며 “상생과 이동 편의성 향상이라는 두 가치가 합을 잘 이루도록 서비스 품질과 기술력을 더욱 고도화해 시민들에게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김준홍 DGT모빌리티 대표는 “카카오 T 블루를 통해 시민들에게는 새로운 택시 이용 경험을, 택시 업계 종사자들에게 개선된 근무 환경과 처우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DGT모빌리티가 추진하는 고품격 택시 서비스가 대구광역시 택시 시장의 변화와 성장을 일으키는 그 시작점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