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오태헌 경희사이버대 교수, 일본 경제 전문가로 방송 뉴스 출연
2019. 12. 07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3.4℃

도쿄 6.3℃

베이징 -3.8℃

자카르타 27.4℃

오태헌 경희사이버대 교수, 일본 경제 전문가로 방송 뉴스 출연

김서경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21. 18: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경희사이버대
오태헌 경희사이버대학교 교수가 지난달 5일 채널A ‘뉴스A’에 출연했다. 사진은 오 교수가 방송에서 나온 모습. /제공=경희사이버대
경희사이버대학교는 이 학교 오태헌 일본학과 교수가 지난달 5일 채널A ‘뉴스A’에 출연했다고 21일 밝혔다.

방송에서는 11분간 진행된 한·일 회담에 대해 문재인 대통령이 먼저 손을 내밀었지만 일본은 원칙론을 반복한 것이 아니냐는 것에 대한 논의가 이뤄졌다.

오 교수는 이번 회담에 대해 “긍정적인 부분도 있었으나 일본에서 주장하는 것처럼 ‘한국이 뭔가를 취해야 한다’는 점을 부각하게 된 것은 아닌가 우려된다”고 설명했다.

오 교수는 오는 23일 종료되는 지소미아에 관해 ‘한·일 관계를 어떤 방향으로든지 변화시킬 수 있는 요인’이라고 분석했다. 오 교수는 “한·미·일간 공조의 표시인 지소미아 카드가 무너지는 것은 일본도 원하지 않을 것이다”며 “한국이 지소미아 카드를 적절하게 활용한다면 한·일 관계의 돌파구를 마련하는데 유효하게 활용될 것이다”고 강조했다.

일본 경제 전문가로 활동 중인 오 교수는 △일본 중소기업의 본업사수경영 △기초부터 배우는 일본 경제 △일본 중소기업 경쟁력 △Only One 일본기업 50 △일본 바로보기 등의 책을 펴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