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CL(씨엘), 2NE1 해체 후 심정 담은 프로젝트 앨범 오늘(4일) 공개
2019. 12. 08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1.4℃

도쿄 2.7℃

베이징 -3.6℃

자카르타 26.6℃

CL(씨엘), 2NE1 해체 후 심정 담은 프로젝트 앨범 오늘(4일) 공개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19. 12. 04. 08: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가수 CL(씨엘)이 2NE1(투애니원) 해체 후 3년간의 심경을 담은 프로젝트 앨범을 드디어 공개하며 본격적으로 독자 활동에 나선다. 


CL은 4일 오후 6시 국내외 음원 사이트들을 통해 프로젝트 앨범 '사랑의 이름으로(In The Name Of Love)'를 전세계 발매한다.


CL의 화려한 귀환을 알리는 새 앨범 '사랑의 이름으로(In The Name Of Love)'는 CL이 작성한 3년간의 일기 형식으로 구성돼 있는데, 각 곡의 제목 뒤에 그 곡을 작업한 구체적 날짜가 함께 표기된 것이 특징이다.


이번 앨범 타이틀곡은 '+DONE161201+'로, 팬들과 대중이 궁금해하는 3년 공백기의 심경과 다양한 이야기들이 담겨 있다. 이 곡에서는 "I’m done with you(너랑 끝이야)"라는 가사 내용을 포함해 CL 특유의 통쾌하고 직설적인 표현을 만날 수 있다. 


이 가운데 '역대급'으로 완성된 '+DONE161201+' 뮤직비디오 티저 이미지가 공개돼 시선을 사로잡았다. 공개된 이미지에는 CL과 약 10년간 2NE1 멤버로 함께 동고동락했던 산다라박, 박봄, 공민지는 물론이고 과거 YG 엔터테인먼트에서 인연을 맺은 빅뱅 태양, 이하이 등의 모습이 등장한다. 


뿐만 아니라 CL의 첫 공식 피처링의 주인공이었던 엄정화를 비롯해 소희, 김영철 등 유명 국내 연예인들에 이어 알렉산더 왕(Alexander Wang), 블랙아이드피스 타부(Taboo), 미즈하라 키코(Mizhara Kiko) 등 CL의 글로벌 인맥들도 총출동한다.


또 스타일리스트, 메이크업 아티스트, 인플루언서, 뮤지션, 모델, 배우 등 다양한 직업군의 인물들이 대거 출연해 보는 재미를 더한다. CL은 이들이 직접 찍어 보내준 영상들을 직접 자신의 핸드폰으로 편집해 '+DONE161201+' 뮤직비디오를 더욱 의미있는 작품으로 완성시켰다. 


특히 CL이 수년간 국내외를 오가며 많은 활동을 펼치며 탄탄한 글로벌 팬덤을 구축한 만큼, 추후엔 '+DONE161201+' 해외팬 버전도 제작할 계획이라 폭발적 반응이 예상된다. 


또한 2NE1 멤버들, 당시 스태프들과 찍은 추억의 사진들로 구성된 티저로 화제를 모았던 '+처음으로170205+'로도 함께 공개된다. 


'사랑의 이름으로(In The Name Of Love)' 수록곡인 '+처음으로170205+'에서 CL은 "우리 다시 시작하자. 처음으로 돌아가자"라는 메시지를 전달한다. 또 '+처음으로170205+'는 그녀가 2NE1 해체 후 어떤 각오와 마음가짐으로 공백기를 버텼는지를 짐작케 하는 곡이라는 점에서 타이틀곡 '+DONE161201+'과 같이 팬들과 대중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CL은 4일 오후 6시 공개되는 '+처음으로170205+', '+DONE161201+' 이후 매주 2곡씩 3주에 걸쳐 프로젝트 앨범 '사랑의 이름으로(In The Name Of Love)'의 모든 곡들을 국내 음원 사이트를 포함해 아이튠즈, 애플뮤직, 유튜브 뮤직, 스포티파이, 아마존뮤직, 디저, 구글플레이를 통해 월드와이드로 발매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