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넷블루게임즈, 위메이드 전기아이피와 ‘미르의 전설2’ IP 계약 체결
2020. 06. 06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5.2℃

도쿄 26℃

베이징 23.8℃

자카르타 26.8℃

넷블루게임즈, 위메이드 전기아이피와 ‘미르의 전설2’ IP 계약 체결

김휘권 게임담당 기자 | 기사승인 2020. 03. 30. 12: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넷블루게임즈는 위메이드 자회사 전기아이피와 ‘미르의 전설2’ IP 사용 계약을 체결하고 게임을 개발 중이라고 30일 밝혔다. 

넷블루게임즈는 신작 게임의 서비스명을 ‘레전드 오브 미르2 블랙’으로 결정하고 MMORPG 장르로 개발 중이다.

이번 IP 계약 체결을 기념해 ‘레전드 오브 미르2 블랙’의 BI를 공개했으며, 추후 순차적으로 세부 정보들을 공개할 계획이다.

넷블루게임즈 관계자는 “’미르의 전설2’에 대한 높은 이해도와 노하우를 반영해 새로운 게임을 선보일 수 있어서 기쁘다”며 “빠른 시일내에 ‘레전드 오브 미르2 블랙’을 국내 유저들에게 선보일 수 있도록 개발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MMORPG ‘레전드 오브 미르2 블랙’은 현재 개발 중이며, 사전예약 일정을 조율 중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