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굿걸’ 효연·에일리·제이미·윤훼이·전지우, 뜨거운 공연 펼친다
2020. 06. 07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

도쿄 19.2℃

베이징 20.1℃

자카르타 28.4℃

‘굿걸’ 효연·에일리·제이미·윤훼이·전지우, 뜨거운 공연 펼친다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20. 05. 21. 21: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Mnet 굿걸 누가 방송국을 털었나 2회 사전
‘굿걸’ /사진=엠넷
21일 방송될 Mnet ‘GOOD GIRL : 누가 방송국을 털었나’(이하 ‘굿걸’) 2회에서는 굿걸들의 더욱 강력한 크루탐색전과 함께 송캠프에서 돌발 미션을 맞아 준비한 수준급 공연을 선보인다.

치타, 장예은, 슬릭, 퀸 와사비, 이영지의 눈을 뗄 수 없는 크루탐색전으로 첫 방송부터 뜨거운 호평을 얻은 ‘굿걸’. 이어지는 오늘 방송에서는 효연, 에일리, 제이미, 윤훼이, 전지우가 크루탐색전에 나선다.

이미 선공개 영상으로 파워풀한 무대를 예고한 효연은 눈을 뗄 수 없는 강렬한 댄스와 함께 마이크를 던지는 파격적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또한 에일리는 기존에 볼 수 없었던 화끈한 댄스 퍼포먼스로 특별관객들을 압도한다. 제이미는 오디션 프로그램 출신 소녀 박지민을 잊을 수 있는 갱스터 같은 퍼포먼스와 놀라운 랩 실력을 선보인다. ‘쇼미더머니’에서 인정받은 실력과 독보적 음색의 윤훼이는 댄서들과 세련된 무대를, 마지막으로 해외 팬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혼성 그룹 카드의 전지우는 혼자만의 무대를 파격적이고 섹시하게 꾸며낼 예정이다.

또한, 첫 퀘스트를 앞두고 펼쳐진 송캠프에서는 급작스럽게 베스트 유닛 공연을 준비해야 하는 굿걸들이 완성도 높은 무대를 선보이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단 하루 만에 유닛 공연을 완성해야 하는 상황 속에서 공연을 함께 할 파트너를 선택하고 서로 음악적 성향을 맞춰가는 과정에서 벌어지는 갈등과 화합 역시 흥미진진하게 그려질 예정이다.

한편, 송캠프에 모인 굿걸들의 모습도 놓쳐선 안될 관전포인트다. 1박 2일 송캠프에 가기 위해 짐을 챙기고, 랜덤으로 룸메이트가 정해지는 과정 속에서 ‘센’ 언니들의 모습은 온데간데 없어지고 설렘을 안은 소녀 같은 모습으로 반전 매력을 느낄 수 있을 것. 아직은 어색한 그녀들이지만 송캠프를 하며 서로를 더욱 알아가는 시간을 갖게 된다.

제작진은 “굿걸 크루가 송캠프를 함께 겪으며 집중적으로 서로의 음악적 취향을 파악하는 것은 물론, 초반 어색했던 관계를 지나 서로를 깊이 이해하고 끈끈한 팀이 되어가는 과정을 보실 수 있을 것이다. 열악한 환경에서 단시간에 준비했지만 수준급으로 완성한 송캠프의 목표인 ‘베스트 유닛 공연’도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21일 오후 9시 30분 방송.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