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충남 장애인을 위한 문화체험 南北문화탐방!

충남 장애인을 위한 문화체험 南北문화탐방!

이신학 기자 | 기사승인 2009. 10. 23. 18: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충남지체장애인협회 주관해 통일전망대와 헤이리마을 찾아



(사)충남지체장애인협회(회장 이건휘)는 지난 22일 충남 장애인을 위한 문화체험의 시간을 갖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문화체험은 한국장애인재단의 지원사업인 장애인평생교육을 위한 사업의 일환으로 장애인 20명, 자원봉사자 10명이 함께 어울려 분단국가의 국민으로서 남북의 문화를 바로 알기위해 경기도 파주시 통일전망대와 헤이리문화마을을 방문했다.

체험단은 통일전망대내부에 마련된 북한의 의식주문화체험공간 관람과 헤이리마을에서 문화와 예술의 창작과 전시, 공연 등 다채로운 관람을 했고, 친환경전기자동차를 이용해 마을을 둘러보며 건축물 하나하나에 대한 예술성과 문화의 다양성을 체험했다.

이번 문화체험에 함께한 여성장애인은 "임진강 건너로 푸른 나무가 듬성듬성 보이는 북녘땅을 바라보며 반세기 넘는 세월동안 분단의 아픔속에서 살아간다고 생각하니 가슴 한편이 시려오는 것을 느낄 수 있었다"고 말했다.

충남지체장애인협회 이건휘 회장은 "이번 문화체험을 통해 남과 북으로 분단된 한반도의 문화속에서 서로 다른 문화를 체험하고 모두가 한마음으로 통일을 기원하는 마음을 갖게됐으며, 장애인과 비장애인사이 서로 이해하고 함께 할 수 있는 화합의장이 마련돼 사회통합을 이룰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