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올해 최고 유통기업은 ‘롯데마트’

올해 최고 유통기업은 ‘롯데마트’

송영택 기자 | 기사승인 2009. 12. 17. 18: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올 한해 최고 유통기업으로 ‘롯데마트’가 선정됐다.

대한상공회의소가 주최하고 지식경제부가 후원하는 ‘제14회 한국유통대상 시상식’에서 ‘롯데마트’가 대통령 표창(종합대상)을, ‘다이소아성산업’이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

지식경제부장관 표창에는 ‘한화타임월드’(백화점대상), ‘신세계 이마트’(대형마트대상), ‘바이더웨이’(수퍼·편의점대상), ‘패션그룹형지’(프랜차이즈.전문점대상), ‘농수산홈쇼핑’(인터넷홈쇼핑대상), ‘현대아이파크몰’(복합상점가대상), ‘곡성멜론클러스터사업단’(특별상)이 각각 수상자로 선정됐다.

롯데마트는 국내 유통업계 최초로 첨단 발주-재고-진열관리 통합솔루션(POG-CAO System)을 개발·적용해 왔다. 특히 동양 최대 규모의 오산물류센터를 갖추고, 전사적 혁신활동인 린 변화관리(Lean Transformation) 활동을 추진하는 등 유통물류혁신에 앞장서 왔다는 평가를 받았다.

또한, 국내 유통기술 및 노하우를 해외에 접목해 중국, 인도네시아, 베트남 등 해외진출을 적극 추진해 글로벌 유통기업의 위상을 만들어 가고 있다.

다이소아성산업은 국내 최초로 균일가 생활용품 매장을 전국적으로 520여개를 운영하며, 저렴하고 질좋은 생활용품을 공급해 국민생활에 기여해왔다. 또한 2만여종에 이르는 상품의 효율적인 공급관리를 위해 전사적 자원관리 시스템(ERP), 자동피킹시스템(DPS) 등 정보화시스템 도입을 통해 지속적인 유통혁신을 추진해오고 있다.

손경식 대한상의 회장은 이날 “우리 유통산업은 제조업의 생산활동을 촉진하고 소비자의 편익을 증진시키는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며 “관련 업계가 유통산업의 선진화와 건전한 유통질서 확립을 위해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송영택 기자 ytsong@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