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딱딱한 지하철 의자 이제 그만
2019. 12. 16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3.6℃

도쿄 5.5℃

베이징 1.7℃

자카르타 28.8℃

딱딱한 지하철 의자 이제 그만

박병국 기자 | 기사승인 2010. 12. 31. 09: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서울도시철도공사, 5~8호선 지하철 의자 쿠션 설치


박병국 기자] 서울시내 5~8호선 지하철 의자가 푹신해진다.

30일 서울도시철도공사(5~8호선 운영)는 모든 전동차내 객실 의자에 쿠션재 방석을 설치했다고 밝혔다.

지난 9월부터 시작한 방석 설치는 불이 잘 붙지 않는 재질의 '방석'형태의 시트를 스테인리스 의자에 덧씌우는 방식으로 현재 공사가 운행중인 모든 자동차 200편성 1560량, 총 7만9000개의 좌석에 작업을 마친 상태다.

한재현 서울도시철도공사 차량계획팀장 한재현은 "지하철 이용에서 발생하는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작은 부분이라 할지라도 개선하려고 늘 고민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시민고객의 편안하고 안전한 지하철 이용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