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ft
right
left
right

5 /

“프랜차이즈 가맹점 창업 비용 평균 1억8000만원”

송영택의 기사 더보기▼ | 기사승인 2011. 05. 11. 07:41
  • facebook
  • twitter
  • kakao story
  • E-Mail
  • 댓글
  •     
  • Font Big
  • Font small
  • Print
대한상의, 2년내 가맹점 창업 업주 300명 조사 결과
[아시아투데이=송영택 기자] 프랜차이즈 가맹점을 창업하려면 평균 1억8000여만원이 소요되는 것으로 조사됐다.

   
대한상공회의소는 최근 2년 내 가맹점을 창업한 30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프랜차이즈 가맹점 평균 창업비용은 1억7600만원으로 집계됐다고 11일 밝혔다.

업종별로 보면 서비스업이 1억9900만원으로 창업에 가장 많은 자금이 필요했고, 다음으으로 외식업 1억7500만원, 도소매업 1억3800만원 순이었다. 창업비용 조달은 개인자금이 68%, 금융권 대출이 26.3% 충당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창업할 때 겪는 어려움으로 업주들은 창업 자금(24.7%)을 가장 많이 꼽았고, 가맹점 입지선정 및 확보(23.3%), 경영노하우 부족(15.7%), 업종선택(11.7%), 인력부족(9.7%) 등이 뒤를 이었다.

정부의 소상공인 창업자금 지원제도를 창업 당시 알고 있었느냐는 물음에 '몰랐다'는 응답이 39.3%에 달해 정부의 지원정책이 널리 알려지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 가맹점 가입 때 가맹본부의 사업현황과 가맹점의 영업활동 조건 등을 담은 정보공개서를 받지 못한 업주는 전체의 29%를 차지했다.

이와 관련 대한상의 관계자는 "정보공개서 제공과 관련해 예외규정도 있지만 가맹본부가 가맹희망자에게 정보공개서를 제공하는 것은 법률로 정해진 사항임을 고려할 때 이는 다소 높은 수치"라고 말했다.

가맹본부를 선택할 때 고려사항으로는 성장가능성(27.2%), 브랜드 인지도(25.1%), 영업조건(11.3%), 가맹금 등 초기비용(10.9%) 등의 순으로 꼽혔다. 또 가맹점주들은 광고 및 판촉활동 지원(43.6%)을 가맹본부에 가장 많이 바라는 것으로 조사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ytsong@asiatoday.co.kr


  • 댓글 facebook twitter kakao story BAND E-Mail Print

해외토픽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