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UN “시리아 국민, 소요사태 피해 탈출”
2019. 08. 25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2℃

도쿄 22.2℃

베이징 20.2℃

자카르타 27.6℃

UN “시리아 국민, 소요사태 피해 탈출”

정희영 기자 | 기사승인 2011. 05. 20. 20: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정희영 기자] 시리아 국민 등 약 4000여 명이 계속되는 민주화 시위와 군경의 유혈진압에 따른 소요 사태를 피해 인접 국가로 탈출했다고 유엔 난민최고대표사무소(UNHCR)가 20일(현지시간) 밝혔다.

안드레이 마헤식 UNHCR 대변인은 이날 제네바에서 기자 간담회를 열고 지난 한 주 동안에만 약 1천400명의 여성과 어린이들이 시리아에서 레바논으로 탈출했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지난달 28일에는 서부 국경도시 탈 칼라크 주민 1500여 명이 레바논으로 탈출했고 지난 15일 군이 탈 칼라크 4개 지역에 대한 무차별 포격을 실시한 이후 탈출 행렬이 더 커지고 있다.

또 지난달 29일에는 시리아인 238명이 터키 하타이주의 국경마을인 야일라다그를 통해 터키에 입국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