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슈퍼주니어 김희철 마지막 무대서 ‘뮤티즌송’ 수상
2019. 09. 20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6.6℃

도쿄 20.1℃

베이징 15℃

자카르타 27℃

슈퍼주니어 김희철 마지막 무대서 ‘뮤티즌송’ 수상

우남희 기자 | 기사승인 2011. 08. 28. 17: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우남희 기자] 그룹 슈퍼주니어가 2주 연속 ‘뮤티즌송’으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슈퍼주니어는 28일 오후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신곡 '미스터 심플'로 1위에 해당하는 ‘뮤티즌송’ 을 차지했다.  

또 내달 1일 군입대를 하는 김희철은 수상 직후 이특과 서로 포옹을 하며 아쉬운 모습을 보였다.

이특은 "우리를 사랑해준 모든 분들 감사하다. 또 희철형이 군대에 가는데 이런 좋은 상을 줘 감사하다"며 눈물을 흘렸다. 뒤에 서있던 신동 역시 김희철의 마지막 무대에 아쉬워 눈물을 보였다. 

이에 김희철은 "군 입대전 마지막 무대였다. 이런 좋은 상을 받아 좋다. 우리 정수(이특 본명) 항상 고맙고 멤버들 역시 감사하다. 우리를 사랑해준 팬들도 정말 사랑한다"며 "오늘 많은 시간 할애해준 '인기가요' 스텝 여러분들도 감사하고 특히 나의 못된 성질을 다 받아준니저들도 고맙다. 내가 표현을 잘 못하는 놈이라 여기까지만 하겠다. 잘 다녀오겠다."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