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복지부
HOME월드투데이
중학생 교실 섹스 동영상 유출 파문...“휴대폰을 잃어버려서...”
추정남의 기사 더보기▼  | 기사승인 [2011-09-02 08:41]
  • facebook twitter kakao story BAND E-Mail
  • Font small Font Big Print
[아시아투데이=추정남 기자] 중국의 중학생 남녀가 빈 교실에서 성관계를 하는 동영상이 인터넷에 유출돼 파문이 일고 있다.

중국 반다오왕이 지난달 31일 보도한바에 따르면 우한 17중학에 다니는 16살 추쟈후이라는 여학생과 한 남학생이 교실에서 성관계를 하는 장면이 인터넷에 유출됐다. 

28분 가량의 이 동영상을 보면 남학생이 성관계를 하면서 휴대폰으로 촬영한 것으로 보이며 남학생이 핸드폰을 분실하면서 인터넷에 유포된 것으로 보인다.

네티즌들은 "해도해도 너무하다""학교에서 학생들에게 뭘 가르치냐" 등 비난을 퍼부었다.

논란이 커지자 우한 17중학측은 "우리 학교에는 추쟈후이라는 여학생이 없으며 교실도 우리학교 교실이 아니다"라며 부인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qtingnan@asiatoday.co.kr


  • facebook twitter kakao story BAND E-Mail Print
10초 안에 끝나는 카드뉴스

돈 버는 생활 속 지혜 ‘똑똑한’ 식품 보관법

'달콤한 성지'가 모인 그곳, '백화점 디저트..

발렌타인데이, 넌 어디서 왔니?

장기가 보내는 신호, 복통 원인 위치로 알기!

해외토픽

해외토픽

많이 본 뉴스

  • 종합
  • 경제
  • 사회
  • 연예
1

아이오닉·니로·프리우스 출시…친환경차 시장 커진다

썬연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