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TOO AUTO ATOO TV FiftyPlus FirstEdition
아시아투데이
최종편집 : 2015.7.5 (일) 2:01
썬연료
중학생 교실 섹스 동영상 유출 파문...“휴대폰을 잃어버려서...”

추정남 기자의 기사 더보기▼

| 기사승인 [2011-09-02 08:41]

| 기사수정 [2011-09-02 08:57]

  • 프린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핀터레스트
  • 카카오스토리
  • 뉴스듣기
  • TTS
[아시아투데이=추정남 기자] 중국의 중학생 남녀가 빈 교실에서 성관계를 하는 동영상이 인터넷에 유출돼 파문이 일고 있다.

중국 반다오왕이 지난달 31일 보도한바에 따르면 우한 17중학에 다니는 16살 추쟈후이라는 여학생과 한 남학생이 교실에서 성관계를 하는 장면이 인터넷에 유출됐다. 

28분 가량의 이 동영상을 보면 남학생이 성관계를 하면서 휴대폰으로 촬영한 것으로 보이며 남학생이 핸드폰을 분실하면서 인터넷에 유포된 것으로 보인다.

네티즌들은 "해도해도 너무하다""학교에서 학생들에게 뭘 가르치냐" 등 비난을 퍼부었다.

논란이 커지자 우한 17중학측은 "우리 학교에는 추쟈후이라는 여학생이 없으며 교실도 우리학교 교실이 아니다"라며 부인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핀터레스트
  • 카카오스토리
구분자 메르스 사태
레프트버튼
라이트버튼
연관기사
아시아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기가 버튼

  • 종합
  • 경제
  • 사회
  • 연예

오늘의 아시아투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