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중학생 교실 섹스 동영상 유출 파문...“휴대폰을 잃어버려서...”
2018. 05. 23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2℃

도쿄 21.5℃

베이징 19.6℃

자카르타 26.6℃

중학생 교실 섹스 동영상 유출 파문...“휴대폰을 잃어버려서...”

추정남 기자 | 기사승인 2011. 09. 02. 08:41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추정남 기자] 중국의 중학생 남녀가 빈 교실에서 성관계를 하는 동영상이 인터넷에 유출돼 파문이 일고 있다.

중국 반다오왕이 지난달 31일 보도한바에 따르면 우한 17중학에 다니는 16살 추쟈후이라는 여학생과 한 남학생이 교실에서 성관계를 하는 장면이 인터넷에 유출됐다.


28분 가량의 이 동영상을 보면 남학생이 성관계를 하면서 휴대폰으로 촬영한 것으로 보이며 남학생이 핸드폰을 분실하면서 인터넷에 유포된 것으로 보인다.

네티즌들은 "해도해도 너무하다""학교에서 학생들에게 뭘 가르치냐" 등 비난을 퍼부었다.

논란이 커지자 우한 17중학측은 "우리 학교에는 추쟈후이라는 여학생이 없으며 교실도 우리학교 교실이 아니다"라며 부인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