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IPTV 양방향 홍보마케팅 서비스 4월 상용화
2019. 11. 14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9.4℃

도쿄 14℃

베이징 0.1℃

자카르타 28.8℃

IPTV 양방향 홍보마케팅 서비스 4월 상용화

김영민 기자 | 기사승인 2012. 02. 15. 14: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공익 캠페인, 공공 정책 평가, 제품 홍보, 설문조사 등 TV를 통한 투표서비스 제공
김영민 기자] 공익 캠페인, 공공 정책에 대한 평가, 제품 홍보 및 이벤트, 다양한 설문조사 등 시청자가 TV를 통해 투표하는 서비스가 본격화 된다.

방송통신위원회는 SK브로드밴드와 LG유플러스, 지니프릭스가 공동 개발한 인터넷TV(IPTV) 양방향 홍보마케팅 서비스를 지난해 12월 시범서비스를 거쳐 오는 4월부터 상용화한다고 15일 밝혔다.

시청자는 공익 캠페인을 통해 다양한 정부 정책(도로명 주소)에 대한 정보를 얻을 수 있고, TV 투표를 통해 공공 정책에 대한 여론조사에도 참여할 수 있다.

기업은 새로운 제품 홍보 및 이벤트 등을 양방형 TV서비스로 제공하게 돼 광고 뿐만 아니라 다양한 부가서비스를 시청자에게 전달할 수 있게 됐다.

또 시청자는 TV를 통해 광고와 함께 상세정보 등을 검색한 후 이벤트에 참여해 제품에 대한 만족도, 구매 의사, 선호 제품 등에 대한 투표에 참여하게 되고 그 결과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방통위는 이 서비스를 통해 정부정책의 일방적인 홍보가 아닌 시청자의 의견을 수렴하는 양방향 정책 홍보가 가능하고, 기업의 입장에서는 다양한 마케팅 전략 구현이 가능하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