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화성시, 오는 2013년까지 87억들여 고온항 정비
2019. 02. 22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7.2℃

도쿄 11.7℃

베이징 7℃

자카르타 26.8℃

화성시, 오는 2013년까지 87억들여 고온항 정비

김주홍 기자 | 기사승인 2012. 05. 23. 17: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어촌정주어항으로 어촌체험 및 어민 소득 증대 기여
화성시가 어촌관광 활성화와 어업소득 증대를 위해 노후된 우정읍 매향리 고온항을 정비한다고 23일 밝혔다.

현재 20%의 공정율을 보이고 있는 고온항 정비사업은 오는 2013년이면 위판장과 공동창고, 어선수리시설, 주차장 등을 갖춘 고온항으로 정비된다.

시 관계자는 “고온항 선착장은 만조시에 해수면에 잠겨 효율성이 떨어질뿐 아니라 시설이 노후되어 어선 정박시 안정성이 우려되는 상황이었다”며 “지난 4월 경기도시계획시설 결정을 받아 매향리 일대의 공유수면을 매립하고 어항시설을 확충하게 된 것”이라고 말햇다.

또한 “고온항 정비사업이 완료되면 어업생산성 향상을 통한 어업인 소득 증대로 지역인구 감소 방지와 노령화 방지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고온항은 1983년에 선착장 30m 축조를 시작으로 선착장 756m, 방파제 736m, 물량장 289m로 축조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