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런던2012] 아부엘카셈, 아프리카 대륙 사상 첫 올림픽 펜싱 메달
2019. 07. 20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8℃

도쿄 27.4℃

베이징 25.6℃

자카르타 28.4℃

[런던2012] 아부엘카셈, 아프리카 대륙 사상 첫 올림픽 펜싱 메달

박정배 기자 | 기사승인 2012. 08. 01. 14: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준결승서 최병철 이긴 뒤 결승서 은메달 차지
 런던올림픽 펜싱 남자 개인 플뢰레 준결승전에서 최병철(31·화성시청)에게 패배를 안긴 알라엘딘 아부엘카셈(이집트)가 1일(한국시간) 열린 결승전에서 은메달을 획득해 아프리카 사상 첫 올림픽 펜싱 메달 획득에 성공했다.

아랍어를 사용하는 국가 출신 선수가 메달을 딴 것도 아부엘카셈이 처음이다.

세계랭킹 8위 아부엘카셈은 이날 8강에서 1위 안드레아 카사라(이탈리아)를 15-10로 완파하고 준결승에 진출하는 이변을 연출했다. 이어 준결승에서도 최병철을 꺾고 결승에 올라갔지만 레이성(중국)에 13-15로 패해 아쉽게 금메달을 내줬다.

아부엘카셈의 세계랭킹은 4위로 상승했다.

아부엘카셈은 "내가 무엇을 해냈는지 깨닫기까지 시간이 조금 걸렸다. 내가 아프리카에서 올림픽 펜싱 메달을 딴 첫 선수라는 것이 자랑스럽다"고 밝혔다. 이어 "내가 올림픽 메달을 따는 것은 올해 돌아가신 아버지의 꿈이기도 했다. 이를 이뤄내서 기쁘다"고 덧붙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