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응답하라 1997’ 이주연, 윤태웅에게 대쉬했지만…“퇴짜 맞아”
2019. 12. 07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3.4℃

도쿄 6.3℃

베이징 -3.8℃

자카르타 27.4℃

‘응답하라 1997’ 이주연, 윤태웅에게 대쉬했지만…“퇴짜 맞아”

이슈팀 기자 | 기사승인 2012. 09. 05. 07: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응답하라 1997 13화 이주연.                                                                 /사진=tvN
아시아투데이 이슈팀 = 이주연이 송종호에게 들이댔다. 

4일 방송된 tvN '응답하라 1997' 13화에서는 새로운 여의사(이주연)이 등장해 윤태웅(송종호)에게 흑심을 품었다. 

이날 방송에서 이주연은 송종호에게 "저녁 같이 먹지 않겠느냐"고 직접적으로 데이트를 요청하며 호감을 표시했으나 거절당했다. 

이어 이주연은 윤태웅의 병원에 온 여동생에게 "저 여자는 누구냐?"고 물으며 다소 불편한 표정이었으나, 정은지가 "여동생"이라고 답하자 기뻐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윤태웅을 좋아하는 여의사를 맡은 이주연은 자연스러운 연기력으로 눈길을 끌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