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신의’ 촬영장 메이킹 영상 공개…훔쳐보는 재미 ‘쏠쏠’
2019. 11. 17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9.6℃

도쿄 10.1℃

베이징 5.4℃

자카르타 28.2℃

‘신의’ 촬영장 메이킹 영상 공개…훔쳐보는 재미 ‘쏠쏠’

이승진 기자 | 기사승인 2012. 09. 14. 10: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SBS 월화드라마 '신의'(극본 송지나, 연출 김종학 신용휘) 출연진들의 화기애애한 모습이 공개됐다.

'신의' 제작진은 매주 촬영 메이킹 영상을 네이버 TV 캐스트와 유튜브에 공개해 시청자들에게 또 다른 볼거리를 선사하고 있다.

공개된 메이킹 영상 속에는 NG를 내고 애교 넘치는 웃음을 짓고 있는 이민호와 김희선, 그리고 이필립, 류덕환, 박세영 등이 담겨 있다.

특히 극 중 적대관계지만 현장에선 서로를 향한 다정함을 보이고 있는 이민호와 유오성의 모습은 선후배 관계를 넘어선 끈끈한 정을 과시하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반면 진지한 표정으로 시선을 떼지 않고 모니터링을 하고 있는 배우들의 또 다른 모습은 그들이 작품에 얼마나 몰입하고 있는지 짐작케 했다.

'신의'의 한 관계자는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서로를 격려하며 끈끈한 정을 과시하는 배우들이 신의를 이끌어가는 힘의 원동력인 것 같다"고 전했다.

이어 "회를 거듭할수록 열의가 더해지고 있는 배우들로 촬영장은 연일 후끈 달아오르고 있다. 모두가 최선을 다하고 있으니 앞으로도 많은 애정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