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투데이

연예/스포츠

  • 뉴스
  • 경제
  • 연예/스포츠
  • 오피니언
  • 희망100세
  • 포토

최종편집 : 2014.10.25 (토) 11:45   

주메뉴

  • 전체기사
  • 인터뷰
  • 방송
  • 가요
  • 영화
  • 문화
  • 여행
  • 스포츠

JYJ, SM 전속 계약 분쟁 종료…"상호 제반 활동 간섭하지 않을 것"

기사입력 [2012-11-28 11:31]

  • 인쇄
  • 글씨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그 언니의 그 가방 zezesbag.com



사진=씨제스엔터테인먼트

아시아투데이 정지희 기자 = 그룹 JYJ(김재중, 박유천, 김준수)가 자유의 몸이 됐다.

SM엔터테인먼트와 그룹 JYJ의 전속 계약 분쟁이 3년 4개월 만에 양측의 합의로 마무리됐다.

28일 법조계에 따르면 SM엔터테인먼트와 JYJ 멤버 3인은 양측 간에 체결된 모든 계약을 가처분 신청 일자인 2009년 7월 31일 자로 종료하기로 결정했다.

또한 양측은 관련된 모든 소송을 취하하고 이후 상호 제반 활동을 간섭하지 않는다는 내용의 합의서를 체결했다.

지난 2004년 그룹 동방신기로 데뷔한 김재중, 박유천, 김준수는 2009년 7월 31일 전 소속사인 SM엔터테인먼트를 상대로 전속계약에 대한 효력금지 가처분 신청을 서울중앙지법에 신청한 바 있다.

이후 세 사람은 2010년 9월 그룹 JYJ를 결성해 활동하며 SM과 법적 분쟁을 벌여왔다.

hee099@asiatoday.co.kr

정지희 기자 기사더보기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아시아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기가 버튼

· 연관키워드  JYJ

많이 본 뉴스

5 4 3 2 1

핫이슈 정보

  • "반려동물" 가출해도 다시 돌아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