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승기 묶음머리, 머리묶어도 훈남 포스
2019. 08. 23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8℃

도쿄 24.9℃

베이징 28.2℃

자카르타 30.1℃

이승기 묶음머리, 머리묶어도 훈남 포스

이슈팀 기자 | 기사승인 2013. 03. 18. 09: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구가의 서’ 이승기의 드라마 첫 촬영 현장이 공개됐다.

이승기는 ‘마의’ 후속으로 오는 4월 방송 예정인 MBC 새 월화드라마 ‘구가의 서’에서 거침없고 저돌적인 성격을 지닌 최강치 역을 맡아 데뷔 후 첫 사극에 도전한다.

18일 공개된 사진 속 이승기는 유쾌하면서도 로맨틱한 매력을 드러냈다. 처음으로 선보인 묶음 머리와 한복 등 특별한 마력을 지닌 최강치와 높은 싱크로율을 보이고 있다.

첫 촬영을 마친 후 이승기는 “강은경 작가님, 신우철 PD님과 작업해 영광이다. 함께 연기하게 된 배우들도 그렇고 기운이 좋은 드라마라 더욱 기대가 된다”며 “사극 도전이 처음이라 특별히 많은 준비를 하고 있다. 기대에 어긋나지 않게 재미있는 작품을 완성하고 싶다”고 첫 촬영 소감을 밝혔다.

한편 ‘구가의 서’는 반인반수로 태어난 최강치가 인간이 되기 위해 벌이는 무협 활극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