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상계동 친구 추천해달라”…안철수, 이메일 보내 지원 호소

“상계동 친구 추천해달라”…안철수, 이메일 보내 지원 호소

김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13. 03. 22. 19:49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4·24 노원병 보궐선거에 출마한 안철수 전 서울대 교수가 22일 대선캠프 출신 인사들에게 선거 지원을 당부했다.

안 전 교수는 이날 오후 대선 기간 자신을 도왔던 자원봉사자들과 지역포럼 인사 등 수백여명에게 보낸 이메일에서 "지난 대선 때 함께 해주신 여러분에게 다시 한번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그는 "무엇보다 여러분의 기대에 못 미친 점을 진심으로 송구스럽게 생각한다. 모든 것이 제 부족함이고 불찰이었다"며 "설령 정책 비전의 방향은 옳았다 하더라도 국민의 고통과 땀 냄새를 담아내기엔 많이 부족했다"고 자성했다.

안 전 교수는 최근 상계동으로 이사 온 사실을 소개하며 "주민 분들의 따뜻한 눈길과 반겨주시는 손길을 마주하며 묵직한 책임감을 느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여러분께 어려운 부탁을 하나 드리려 한다. 상계동에 함께 사는 친구 분들을 추천해달라"며 고 말했다.

그는 또 "상계동은 노후, 주거, 교육 등 대한민국 관심사와 현안이 농축된 곳으로 기회가 주어진다면 이런 노원의 문제를 여러분과 함께 풀어갈 수 있는 국회의원이 되고 싶다"며 "노원병에서 새 정치의 씨앗을 뿌릴 수 있도록 여러분께서 도와달라"고 호소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