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 최근 2년여 동안 10만㎡ 규모 전시회 개최 성공
2019. 11. 19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5.8℃

도쿄 13.4℃

베이징 1℃

자카르타 27.8℃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 최근 2년여 동안 10만㎡ 규모 전시회 개최 성공

김승열 기자 | 기사승인 2013. 05. 08. 14: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고양 김승열 기자=경기도 고양시는 킨텍스가 최근 2년여 동안 국내 대표 전시회들이 10만㎡ 규모의 글로벌 TOP 브랜드 전시회를 이어가고 있다고 8일 밝혔다.

우선 지난해 43개국 1155개사 참가한 아시아 최대 식품전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이 ‘대한민국 식품대전’과 함께 9만㎡ 규모로 개최를 앞두고 있으며 오는 10월 ‘한국산업대전’ 또한 2011년에 이어 두번째 10만㎡ 개최를 계획하고 있다.

또 한달 전 폐막한 ‘2013 서울모터쇼’가 10만㎡ 킨텍스 전 홀을 사용하며 참관객 105만명이라는 역대 최고의 성과를 기록하기도 했다.

특히 서울모터쇼는 41개국 해외바이어 1만4311명이 방문해 14억3850만 달러의 수출 상담 실적을 내는 등 파급된 경제효과만 1조원에 달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이와 함께 지난해 4월 국내 단일 전시회로는 최초 10만㎡ 전시면적으로 성공적인 개최를 이뤄낸 ‘서울국제공작기계전’에 31개국 605개사가 참여했다.

전시회에는 총 11만1273명의 바이어(해외 바이어 3,256명 포함)가 찾아 2배로 넓어진 전시면적의 효과를 검증하기도 했다.

킨텍스 이한철 대표이사는 “짧은 기간 10만㎡급 전시회 성공 개최의 성과는 전시회 개발을 위해 노력하는 전시 주최자들과 경기도, 고양시를 포함한 MICE Alliance 기관 모두가 합심해 가능했다"고 말했다.

또 “킨텍스의 더욱 큰 목표인 ‘2020년까지 10만㎡ 글로벌 전시회 10개 육성’으로 이 또한 킨텍스 혼자서는 결코 이룰 수 없는 것으로서 이를 위해 모든 주최자, 유관 기관들과 협력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