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ATOO AUTO
  • ATOO TV
  • FiftyPlus
  • FirstEdition

아시아투데이

뉴스

  • 뉴스
  • 경제
  • 연예/스포츠
  • 오피니언
  • 희망100세
  • 포토

최종편집 : 2014.11.29 (토) 2:54   

주메뉴

中, 1967년 김일성 갑산파 숙청때 '불쾌'

기사입력 [2013-12-17 08:33]

  • 인쇄
  • 글씨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그 언니의 그 가방 zezesbag.com

아시아투데이 김현아 기자 = 지난 1967년 북한의 이른바 '갑산파 숙청' 당시 중국 정부가 내심 불쾌감을 표시했다는 내용의 외교문서가 공개됐다.

당시 숙청된 갑산파는 김일성 유일체제와 우상화를 비판하고 대중 협력을 통한 경제발전을 주장했다는 점에서 최근 처형된 장성택과 유사점이 있는 것으로 평가된다.

미국 우드로윌슨센터(WWC)가 16일(현지시간) 공개한 외교문서에 따르면 평양 주재 루마니아 대사관은 지난 1967년 7월 28일 본국에 보낸 전문을 통해 중국 대사관측과의 전날 만찬 간담회 내용을 보고했다.

이 자리에서 중국측 고위 외교관은 박금철과 리효순, 김도만 등 '갑산파 3인'이 완전히 사라졌다면서 숙청 사실을 확인했다.

그는 특히 과거 항일운동을 주도했던 박금철로서는 북한의 혁명과 사회주의 국가 건설의 공로가 모두 김일성에게 돌아가는 것을 용납하지 못하는 게 아주 당연하다면서 갑산파를 '두둔'하기도 했다.

갑산파는 만주 항일무장세력의 한 계파로, 1950년대 말까지는 북한 노동당 내 요직을 맡는 등 김일성 권력기반의 중심으로 자리잡았으나 1960년대 후반 김일성 후계구도에 연계되면서 숙청 대상이 됐다.

중국 외교관은 이어 "이들에 대한 숙청으로 인해 친 중국 성향의 인사들이 언론이나 선전물에서 목소리를 내지 않게 됐다"면서 "반면 북·중 관계 발전에 부정적인 역할을 한 이들의 움직임이 빨라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한국전 당시 중국이 엄청난 재원을 북한에 투입했다는 점을 지적한 뒤 '북한이 이를 갚았느냐'는 루마니아측의 질문에 "우리는 돈을 요구하지도 않았지만 어떤 돈도 보지 못했다"면서 "북한의 현 지도부는 이런 희생에 대해 감사도 표시하지 않았다"고 비판했다.

그는 또 한반도에 또 전쟁이 발발한다면 중국이 북한에 대해 군사지원을 하겠느냐는 질문에도 궁극적으로 개입하겠지만 북한에서 근본적인 변화가 있어야 가능하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루마니아 외교관은 전문에서 "그는 아마 북한 지도부내의 변화를 의미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이에 앞서 같은해 6월 13일자 평양 주재 루마니아 대사관의 외교전문에서도 갑산파 숙청에 대한 보고가 있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전문에 따르면 헝가리 대사관 관계자는 박금철, 리효순, 고혁, 김도만 등이 노동당 지도부에서 축출됐다고 확인했다면서 이런 소식을 전한 북한측 인사는 "지도자 김일성에 대한 존경이 없는 것은 참을 수 없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이밖에 같은해 8월 3일자 외교전문에는 박금철이 농촌의 한 공장 책임자로 임명됐다고 전했다.

우드로윌슨센터의 제임스 퍼슨 연구원은 "박금철은 자신이 (김일성의) 후계자로 더 적격이라고 여기고 자체적인 우상화 작업을 했다"면서 "김일성으로서는 이를 권위에 대한 도전이라고 여겼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박금철 등이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소비재 생산과 경공업 투자를 늘릴 것을 요구하면서 김일성의 이른바 '국방·경제 병진노선'에 반발한 것도 숙청의 이유였다고 진단, 장성택 처형과의 유사성을 우회적으로 언급했다.

퍼슨 연구원은 특히 "(갑산파가 숙청된) 1967년 이후 북한은 유일 체제가 계속됐다"고 지적한 뒤 "북한은 최근 '유일사상 10대 원칙'을 39년만에 개정했다"면서 "장성택의 처형은 김정은 유일 지도체제를 공고화하려는 노력의 맥락에서 분석돼야 한다"고 설명했다.

kha2013@asiatoday.co.kr

김현아 기자 기사더보기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아시아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기가 버튼

· 연관키워드 

많이 본 뉴스

5 4 3 2 1

핫이슈 정보

  • "반려동물" 가출해도 다시 돌아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