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EXID LE “발목 인대 파열, 아쉽지만 멤버들 열심히 준비했다”

EXID LE “발목 인대 파열, 아쉽지만 멤버들 열심히 준비했다”

이다혜 기자 | 기사승인 2019. 05. 15. 21: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EXID LE/사진=김현우 기자

 걸그룹 이엑스아이디(EXID) 멤버 LE가 발목 부상에 대해 말했다.


이엑스아이디(EXID)는 15일 오후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다섯 번째 미니앨범 '위(WE)'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었다.


이날 LE는 타이틀곡 'ME&YOU' 무대를 마고 난 뒤 "발목 인대가 파열이 돼 춤에 참여를 못해 아쉽고 안타깝다. 그래도 춤이 강도가 있어 멤버들이 열심히 연습했으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앞서 LE는 녹음 현장으로 이동하던 중 발목 부상을 당했다. 치료를 통해 호전되고 있으나 발목을 무리하게 움직이지 않는 것이 좋다는 의료진의 소견을 받아 안무를 최소화 했다.


한편 이엑스아이디(EXID)의 새 앨범 '위(WE)'는 '개인보다는 우리'라는 메시지에 집중한 앨범으로 지난 2017년 11월에 발매한 '풀 문(FULL MOON)'에서 보여준 멤버 각자의 솔로곡의 연장선으로 기획됐다. 그러나 '우리'라는 주제를 통해 전달하고자 하는 메시지를 위해 단체곡으로 새롭게 기획했다.


타이틀곡 'ME&YOU'는 서정적 멜로디로 시작해 카리스마 넘치는 반전이 돋보이는 뭄바톤 장르의 곡으로 헤어지는 연인에게 더 이상 우리가 아닌 남임을 선언하는 가사를 EXID 특유의 강한 어투로 표현했다.


한편 이엑스아이디(EXID)의 새 앨범 '위(WE)'는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만날 수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