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문재인 대통령, 여야 5당 대표 청와대 초청…10일 만찬
2019. 11. 21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3.2℃

도쿄 15.1℃

베이징 2.5℃

자카르타 27.6℃

문재인 대통령, 여야 5당 대표 청와대 초청…10일 만찬

홍선미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08. 10: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인사하는 문 대통령과 홍문종 공동대표
문재인 대통령이 31일 오전 부산 남천성당에서 모친 고 강한옥 여사의 빈소를 찾은 우리공화당 홍문종 공동대표(왼쪽)를 마중 나와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여야 5당 대표가 오는 10일 청와대에서 만찬 회동을 한다.

8일 정치권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모친상 조문 답례 차원에서 여야 5당 대표를 10일 청와대에 초청했다.

이를 위해 7일 저녁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이 각 당 대표들에게 연락했다고 알려졌다.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비롯해 황교안 자유한국당·손학규 바른미래당 ·심상정 정의당 심상정·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가 모두 참석 의사를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문 대통령이 여야 대표를 청와대로 초청해 만나는 것은 취임 후 다섯번째다. 지난 7월 18일 일본의 보복성 수출규제 조치에 대한 대응 방안을 논의한 지난 이후 115일 만이다.

이번 회동은 최근 문 대통령의 모친상에 여야 대표가 조문한 것에 감사의 뜻을 표하기 위해 청와대가 제안해 성사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