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육우당’ 10주기…대한문서 ‘성소수자 인권’ 문화제

‘육우당’ 10주기…대한문서 ‘성소수자 인권’ 문화제

김성미 기자 | 기사승인 2013. 04. 27. 15: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차별금지법 제정·군형법 동성애 처벌조항 폐지 촉구
지난 2003년 4월 25일 스스로 목숨을 끊은 청소년 동성애자 고 육우당(별칭·당시 19세) 10주기를 맞아 육우당 추모위원회와 동성애자인권연대가 27일 서울 중구 대한문 앞에서 성소수자 인권보장을 촉구하는 문화제를 열었다.

이들 단체는 이날 문화제에서 성소수자 인권과 관련한 퀴즈대회를 비롯해 시민 홍보 프로그램과 문예패 공연 등을 진행했다. 또 차별금지법 제정과 동성애 행위에 관한 처벌조항인 군형법 92조 6항의 폐지를 촉구했다.

인권연대 측은 “육우당은 성소수자에 대한 혐오와 차별에 희생된 수많은 청소년 성소수자들 가운데 한 명”이라며 “동성애 혐오 공세 속에서 차별금지법 제정이 흔들리는 만큼 지금 성소수자가 자신을 드러내고 연대의 힘을 보여줄 중요한 시기”라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