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 박정천 비질런트 스톰 연장 비난 후 곧바로 미사일 도발(2보)
    북한이 3일 밤 또다시 탄도미사일을 발사했다. 이날 하루에만 3번째다.북한의 이번 미사일 도발은 군부 1인자로 꼽히는 박정천 노동당 중앙군사위원회 부위원장이 이날 밤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공개한 담화를 통해 '비질런트 스톰' 기간 연장에 대해 "매우 위험하고 잘못된 선택"이라고 비난한 직후에 감행됐다.한·미가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 발사 등에 대응해 대규모 연합 공중훈련 '비질런트 스톰' 기간을 연장한 데 대한 반발로 보인다.합참은 이날 오후..

  • 합참 "북한 동해상으로 미상 탄도미사일 발사"(속보)
    합참 "북한 동해상으로 미상 탄도미사일 발사"(속보)

  • 北, ICBM 발사 실패 불구 '한반도 긴장고조' 메시지 명확
    연일 도발의 수위를 높여가던 북한이 3일 '화성-17형'으로 추정되는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을 발사했다. 비록 정상적인 비행을 하지 못하고 발사에 실패한 것으로 보이지만 한반도의 긴장을 높여가겠다는 북한의 메시지는 그대로 전달됐다. 북한이 도발 수위를 높여가고 있는 만큼 북한이 더 위협적이고 직접적인 도발을 할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북한이 이날 오전 7시 40분쯤 평양 순안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쏜 ICBM은 최고 고..

  • 북, ICBM 발사로 도발 수위 높여...발사엔 실패(종합)
    북한이 지난 2일 분단 이후 처음으로 동해 북방한계선(NLL) 이남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SRBM)을 발사한 데 이어 3일에는 '화성-17형'으로 추정되는 대륙간 탄도미사일(ICBM)을 발사하는 도발을 감행했다. 비록 이날 ICBM 발사는 실패한 것으로 추정되지만 연일 강도를 더하고 있는 북한의 도발로 한반도 긴장 수위는 높아지고 있다.이에 윤석열 대통령은 이날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에 참석해 북한이 도발 수위를 고조시키고 있는..

  • 韓, 인니 KF-21 분담금 납입일정 구체화 추진 … '협력에 탄력'
    국산 초음속 전투기 '보라매' KF-21의 공동개발국인 인도네시아의 분담금 납입에 탄력이 붙을 전망이다.3일 방산업계에 따르면 KF-21 제조사인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은 인도네시아와의 '분담금 납부에 관한 계약'(CSA) 이행력을 높이기 위한 협상의 준비작업을 진행 중이다.인도네시아의 연도별 분담금 납부액 등을 구체적으로 명시하려는 움직임으로 보인다고 업계는 관측했다.방위사업청 관계자는 "우리 정부(방위사업청)가 작년 11월 실무협상을 통..

  • 韓·美 공군, 연합훈련 '비질런트 스톰' 연장 "굳건한 연합방위태세 필요"
    한국과 미국 공군이 4일까지 예정됐던 연합공중훈련 '비질런트 스톰'(Vigilant Storm)을 연장하기로 했다.공군은 3일 "공군작전사령부와 주한 미 7공군사령부는 북한의 도발로 고조되고 있는 현 안보위기 상황에 한미동맹의 굳건한 연합방위태세 현시가 필요하다는 것에 공감했다"고 연장 배경을 설명했다.지난달 31일부터 시작한 비질런트 스톰 연합훈련은 이달 4일까지 진행될 예정이었다. 비질런트 스톰은 우리 공군 F-35A, F-15K, KF-..

  • 지대공 유도탄 '천궁' 첫 발사 실패…패트리엇은 오류로 발사 취소
    공군이 지난 2일 유도탄 운용요원들의 기량과 전투력 향상을 위해 실시한 유도탄 사격대회에서 국산 지대공유도무기 '천궁' 1발이 공중폭발했다. 천궁 유도탄이 공군에 전력화한 이후 발사에 실패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또 이날 사격이 예정됐던 패트리엇(PAC-Ⅱ) 1발은 발사직전 발생한 오류로 사격이 취소됐다.일각에서는 북한 핵·미사일에 대응하기 위해 구축한 한국형 3축 체계 중 하나인 한국형 미사일방어체계(KAMD)에 구멍이 생긴 것 아니냐는 우..

  • 한·미 공군, 대규모 연합공중훈련 '비질런트 스톰' 기간 연장…북 도발 때문(속보)
    한·미 공군, 대규모 연합공중훈련 '비질런트 스톰' 기간 연장…북 도발 때문(속보)

  • 북한 화성-17형 ICBM 쐈지만 실패 한 듯(종합)
    북한이 3일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화성-17형을 발사했지만 실패한 것으로 보인다.전날(2일) 분단이후 처음으로 동해 북방한계선(NLL) 이남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SRBM)을 쏜 것을 포함해 25발의 미사일과 100여 발의 포탄 사격 도발을 한데 이어 이날까지 ICBM까지 쏘면서 도발의 수위를 높여가고 있는 모양새다.북한의 연이은 도발은 한·미가 지난달 31일부터 닷새 일정으로 진행 중인 대규모 연합공중훈련 '비질런트 스톰'(Vigila..

  • 합참 "북한 장거리미사일은 ICBM…2단 분리 후 정상비행 실패추정" (속보)
    합참 "북한 장거리미사일은 ICBM…2단 분리 후 정상비행 실패추정" (속보)

  • 합참 "北장거리미사일 760㎞ 비행, 고도 1920㎞, 속도 마하15" (속보)
    합참 "北장거리미사일 760㎞ 비행, 고도 1920㎞, 속도 마하15" (속보)

  • 이종섭 국방, 북 핵·미사일 징후 감시하는 미 국가지리정보국 방문
    한·미 안보협의회의(SCM) 참석차 미국을 방문중인 이종섭 국방부장관은 2일 오후(현지시간) '하늘 위의 CIA'로 불리는 미국 국가지리정보국(NGA)을 한국 국방장관으로는 처음 방문했다.NGA는 미국 국방부 산하 정보기관으로, 지리공간정보 통합·분석 임무 수행하고 있다. 특히 북한의 핵 및 재래식 전력 위협에 대한 징후 감시와 분석업무를 수행하는 기관이다.이 장관은 이날 프랭크 위트워스 NGA 국장을 만나, NGA 시설과 현황에 대해 설명을..

  • 북한 장거리 1발, 단거리 2발 등 연일 미사일 도발…장거리 미사일은 실패 가능성
    북한이 3일 동해상으로 장거리 탄도미사일 1발과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추가로 발사했다. 북한은 전날(2일) 분단이후 처음으로 동해 북방한계선(NLL)을 넘겨 단거리 탄도미사일 1발을 쏘는 등 25발의 미사일과 100여 발의 포탄 사격 도발을 한데 이어 이날까지 연일 미사일 도발을 하고 있다.이번 도발은 한·미가 지난달 31일부터 닷새 일정으로 진행 중인 대규모 연합공중훈련 '비질런트 스톰'(Vigilant Storm)에 대한 반발로 추정된..

  • 합참 "北, 동해상으로 미상 탄도미사일 1발 추가발사" (속보)
    합참 "北, 동해상으로 미상 탄도미사일 1발 추가발사" (속보)

  • 北, 이틀째 탄도미사일…단 분리 '중장거리 이상' 추정
    북한이 3일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을 발사했다고 합동참모본부가 밝혔다. 이번 도발은 한·미가 지난달 31일부터 닷새 일정으로 진행 중인 대규모 연합공중훈련 '비질런트 스톰'(Vigilant Storm)을 빌미로 도발한 것으로 추정된다.군 당국은 사거리, 고도, 속도 등 제원을 분석 중이다. 이 미사일은 단 분리 가 이뤄져 추진체와 탄두 등이 분리됐으며 이에 따라 군은 중장거리 이상급으로 추정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다만, 일본열도는 넘지 않은 것..
previous block 6 7 8 9 10 next block

카드뉴스

left

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