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기 연천군 돼지농장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

경기 연천군 돼지농장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

기사승인 2019. 10. 09. 16: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농림축산식품부는 9일 경기 연천군 신서면 소재 4000여 마리 사육 돼지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의심 신고가 접수됐다고 밝혔다.

농식품부에 따르면 농장주가 모돈 4마리 식욕부진 등 의심증상을 확인해 연천군에 신고했다.

이 농장 반경 500m 내에는 신고 농장만 있고, 500m~3km내에는 3개소에서 3120여 마리를 키우고 있다.

농식품부는 신고 접수 직후 해당 농장에 초동방역팀을 투입해 사람, 가축 및 차량 등에 대한 이동통제, 소독 등 긴급방역 조치 중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